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국, 일본에 패해 준우승

프리미어12 결승서 역전패
김광현은 미국행 의사 밝혀

한국이 일본에 패해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한국은 17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결승전에서 김하성의 투런과 김현수의 솔로 홈런으로 얻은 3-0의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3-5로 역전패했다. 관계기사 4면

내년 도쿄 올림픽 진출권을 따낸 것이 소득이다.

한국 대표팀은 준우승으로 100만 달러에 육박하는 상금을 챙겼다.

한편 대회 직후 SK 소속 투수 김광현(사진)은 미국 메이저리그에 진출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내년까지 계약 기간이 남아 있지만, 구단과 협의를 통해 미국행을 모색하겠다는 뜻이다.

김광현은 수년전 구단 고위층으로부터 받은 약속을 근거로 허락을 받겠다는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백종인 기자 paik.jongin@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