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아시아나 ‘뉴욕-인천’ 하루 2회로 증편

24일부터 밤 출발편 추가

아시아나항공은 오는 24일부터 뉴욕-인천 간 노선을 하루 2회로 증편한다.

현재 운영 중인 스케줄은 매일 낮 1시55분에 존 F 케네디 공항을 출발, 다음날 저녁 5시20분에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여기에 더해 24일부터 새롭게 추가될 스케줄은 매일 밤 12시35분 출발, 다음날 새벽 5시15분 인천공항에 도착하게 된다.

매일 2회 운항에 투입되는 항공기는 에어버스 사의 A350으로 넓은 좌석과 적은 소음에 최적의 기압, 습도, 조명을 갖춘 최신 기종으로 꼽힌다.

아시아나항공 미주본부 두성국 본부장은 "밤에 뉴욕을 출발하고 한국 도착은 아침 시간이라 도착 후 곧장 용무를 볼 수 있도록 편리한 스케줄을 추가하게 됐다"며 "쾌적한 기내에서 최상의 서비스로 고객들을 모시겠다"고 말했다.


류정일 기자 ryu.jeongil@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