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레고' 매장 40% 늘린다…중국 등 신흥 완구시장 적극 공략 계획

덴마크 완구 기업 레고가 전 세계 매장(사진) 수를 1년 만에 40% 늘리며 오프라인 영업 확대에 나선다.

4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닐스 크리스티안센 레고그룹 최고경영자(CEO)는 "올해 매장을 160곳 이상 늘릴 것"이라고 밝혔다.

레고는 신흥국 중심으로 오프라인 영업망을 확대할 계획이다. 연말까지 중국 35개 도시에서 매장 수를 140곳 이상으로 늘리고 인도 진출을 위해 내년 초 뭄바이지사를 설립할 예정이다.

이 밖에 오는 12월에는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 플래그십 스토어도 연다. 이에 따라 레고의 전 세계 매장 수는 전년 대비 약 40% 증가한 600여 곳에 달할 전망이다.

이와 함께 온라인 사업 투자도 강화한다.

유통업의 온라인 전환이 가속화되는 가운데 레고가 오프라인 사업을 공격적으로 확장하는 것은 아동 소비자들에게 다가가기 위해서는 여전히 오프라인 접점이 필요하다고 여겼기 때문이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