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신발업계 트럼프에 관세 취소 요구

미국 판매량 70% 차지

신발업체 200여곳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대중 추가 관세의 취소를 요구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8일 보도했다.

이들 업체들은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낸 서한에서 "거의 모든 형태의 가죽구두를 비롯해 대부분의 중국산 신발에 관세를 부과하게 되면 열심히 일하는 미국인 가정으로서는 이러한 증세의 피해를 피하는 게 불가능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휴대폰과 노트북(랩톱)을 비롯한 핵심 정보.기술(IT) 제품들에 대한 관세부과는 12월 15일로 늦춰졌지만 상당수 중국산 의류.신발 제품들에는 곧바로 9월부터 관세가 매겨진다.

앞서 CNBC 방송은 "미국에서 판매되는 신발의 70%는 중국산"이라며 "신발업계는 '미.중 무역전쟁'의 최대 피해자 가운데 하나"라고 보도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