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아마존 가정용 로봇 개발 중"…음성 명령으로 기기 등 제어

블룸버그 "출시 일정 불투명"

아마존이 음성으로 작동하는 가정용 로봇을 개발 중이라고 블룸버그 통신이 12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베스타'라는 암호명이 붙여진 이 로봇의 시제품은 사람의 허리 높이 정도 크기에 아마존의 인공지능(AI) 음성비서 알렉사를 통해 음성 명령으로 작동시키는 방식이다.

또 컴퓨터 비전 기능을 갖춘 내장 카메라와 바퀴를 이용해 집안을 돌아다닐 수 있다.

다만 이 로봇이 수행할 임무는 불분명하다고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블룸버그는 전했다.

블룸버그는 작년 4월에도 아마존이 가정용 로봇을 개발 중이라고 보도한 바 있는데 당시 소식통은 베스타가 일종의 이동형 알렉사가 될 것으로 관측했다.

아마존의 스마트 스피커 '에코'가 없는 곳에 고객을 따라다니며 가정 내 다른 전자기기를 제어하거나 질문에 답하고 음악을 틀어준다는 것이다.

아마존 내부 시연에서도 엔지니어가 음성으로 이 로봇을 불렀다고 블룸버그는 보도했다.

베스타는 로마 신화에 나오는 화로와 가정, 가족의 여신이다.

아마존은 당초 올해 중 이 로봇을 공개할 계획이었으나 아직 대량생산할 준비가 되지 않았다고 블룸버그는 밝혔다.

이 매체는 아마존이 이 로봇을 아예 출시하지 않을 수 있다면서도 최근 몇 달 새 다른 프로젝트에서 엔지니어들을 빼내 이 사업에 투입한 점에 비춰 언젠가는 출시가 될 것으로 점쳤다.

아마존은 지난달에는 신형 창고 로봇 '페가수스'와 '크산투스' 로봇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 로봇들은 창고와 배송센터에서 소포와 재고물품을 분류하고 옮기는 역할을 한다.

블룸버그는 또 아마존이 매년 9월 시애틀 본사에서 개최하는 신제품 공개 행사에서 올해는 고품질 에코 스피커를 공개할 수 있다고 보도했다.

원통형인 새 스피커 시제품은 기존 제품보다 폭이 더 넓은 형태다. 이는 4개의 트위터 스피커 등 추가 부품을 넣었기 때문이다. 이 두 제품은 모두 아마존의 연구.개발(R&D) 부서인 '랩126'에서 개발되고 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