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퀸즈한인교회 50주년 행사 풍성

신학세미나, 6월 24·25일
목회자·신학생 대상
해석학·시편·창세기 등

퀸즈한인교회(담임목사 김 바나바)가 올해 창립 50주년을 기념, 지역교회 목회자와 신학생들을 대상으로 제 1회 뉴욕 신학 세미나를 개최한다.

오는 6월 24ㆍ25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이틀간 진행되는 세미나에는 고신대학교 신학과 채경락 교수, 총신대학교 실천신학 김대혁 교수, 사랑의 교회 훈련담당 배성진 목사, 퀸즈한인교회 담임 김바나나 목사가 강사로 나선다.

6월 24일엔 ▶채경락 교수의 설교 작성을 위한 해석 ▶김대혁 교수의 내러티브 해석과 설교 ▶배성진 목사의 예수님의 비유 해석과 설교▶ 김바나바 목사의 설교학과 해석학 강의가 있다. 이어 25일엔 ▶채경락 교수의 창세기 해석과 설교 ▶배성진 목사의 요한복음 해석과 설교 ▶김대혁 교수의 시편 해석과 설교가 잇따라 있을 예정.

1969년 한인사회에 첫 선을 보인 퀸즈한인교회는 올해 창립 50주년을 맞아 'KCQ(퀸즈한인교회)는 멈추지 않는다'라는 표어를 내걸었다.

박철 목사는 "교회는 지난 50년간 놀라운 은혜를 체험했다"며 "퀸즈한인교회는 앞으로 ▶예배가 그 어느때보다 뜨거울 것이며 ▶훈련은 더욱 강력해지고 ▶ 봉사는 구체적일 것이며 ▶선교는 헌신적일 것이며▶ 다음세대는 일어설 것이며 ▶기성세대는 성령 충만할 것이며 ▶공동체는 따뜻한 사랑이 넘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교회는 뉴욕신학세미나를 시작으로 오는 7월 5~7일은 탁지일 소장 초청 이단대책 세미나, 7월 18~21일에는 50주년 기념부흥회, 이어 7월 26~27일에는 EM 부흥회가 열리고 7월 한 달 동안 50주년 사진 전시회도 마련돼 있다.

또한 10월 20일에는 와보라 전도집회, 11월 2일에는 50주년 기념음악회 등 관련 행사들이 올 한 해 교회 뿐만 아니라 한인교계에 잇따라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뉴욕 신학 세미나 등록비는 20달러(신학생 10달러)이며 교재와 점심이 제공된다. 자세한 문의는 e메일(ironpark.kcq@gmail.com), 주소 (89-00 23rd Ave, East Elmhurst).


임은숙 기자 rim.eunsook@koreadailyn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