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예수 사랑·나눔 실천하는 뉴저지 뿌리깊은교회

"저소득층 어린이 교육 위해 써달라"
부활절 헌금 전액 지역사회 기부해
아이티 고아원 사역 10년 이상 펼쳐

뉴저지 팰리세이즈 파크에서 저소득층 교육을 담당하고 있는 비영리단체인 '기브 챈시스(Give Chances)'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는 뿌리깊은교회의 하워드 조(왼쪽부터).김지언 집사 그리고 Give Chances 비영리단체의 김성봉 디렉터. [사진 뿌리깊은교회]

뉴저지 팰리세이즈 파크에서 저소득층 교육을 담당하고 있는 비영리단체인 '기브 챈시스(Give Chances)'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는 뿌리깊은교회의 하워드 조(왼쪽부터).김지언 집사 그리고 Give Chances 비영리단체의 김성봉 디렉터. [사진 뿌리깊은교회]

"나눔·섬김·헌신이 예수 사랑 입니다. "

뉴저지에 있는 '뿌리깊은교회(담임목사 조항석)'가 지역사회와의 나눔 사랑을 실천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이 교회는 지난달 부활절기에 모여진 성도들의 성금 2천180달러를 팰리세이즈 파크 저소득층 어린이 교육을 위해 일하고 있는 비영리단체인 '기브 챈시스(Give Chances)'에 기부했다.

기금을 전달받은 '기브 챈시스'의 김성봉 디렉터는 "교육적 혜택 및 지원을 받지 못하는 뉴저지 팰리세이즈 파크 일대 저소득층 어린이들에게 방과후 학교 프로그램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며 "최근들어 타운정부의 교육 예산이 줄어들어 운영이 다소 어려운 상황이었는데, 이렇게 큰 액수의 지원금을 받게 돼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 교회는 최근 임직 예배에서 든든한 일꾼들을 세우면서 한층 더 단단해졌다.

조항석 목사는 "임직식을 가진 안수집사, 시무 권사님들이 지역사회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고, 구제, 봉사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며 "앞으로 전 교인을 중심으로 교회와 지역사회가 하나가 돼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10년 이상 아이티와 뉴욕을 오가며 고아원 구호 사역에도 힘을 쏟고 있는 조 목사는 20일부터 25일까지 5박6일간 아이티 고아원과 도미니카 공화국 아이티인 거주지 교회를 지원한다.

이를 위해 LA 버린 커뮤니티 처치(LA Berean Community Church)의 피터 정 목사도 20일부터 23일까지 훈련받은 기독 청년 15명과 함께 아이티 고아원 사역에 함께 동참한다. 이후 8월 12일부터 17일까지 5박 6일간 청소년 구호팀을 모집, 고아원 방문 및 식량과 의약품 공급, 고아원 체육대회 등도 펼칠 계획이다.


임은숙 기자 rim.eunsook@koreadailyn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