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봄을 바라보는 '6개의 시선'

6일부터 갤러리 두아르떼서

수잔 황의 작품.

수잔 황의 작품.

최성호 작가의 작품.

최성호 작가의 작품.

자신만의 독특한 방식으로 자연과 생명 등을 담은 여섯 작가의 전시 '6개의 시선'이 오는 6일부터 13일까지 갤러리 두아르떼에서 열린다.

조분연 작가의 작품.

조분연 작가의 작품.

참여작가는 케티 김, 조분연, 에스터 심, 수잔 황, 최성호, 김유경 등 6명으로 총 24점을 소개한다.

케티 김 작가는 연약하지만 창공을 자유롭게 날아다니는 나비와 꽃의 이미지를 통해 세상을 밝고 긍정적으로 살고 싶은 작가의 마음을 추상적으로 나타냈다. 조분연 작가는 한지의 섬유질과 물감을 섞어 긁어내고 또 채색하는 반복작업을 통해 생명의 순환과 닮은 자연과 인간의 흔적을 표현했다. 에스터 심 작가는 자연에서 느끼는 아름다운 느낌을 화면 위에 긁고 덧바르고 긁어내고 찍어내는 방법으로 음악적인 리듬감을 담아냈다. 수잔 황 작가는 라벤더 등의 봄꽃 느낌을 화려한 색감을 사용해 마치 꿈속에서의 몽롱한 이미지처럼 표현했고 최성호 작가는 의식과 무의식의 기억들을 표현해 온 시리즈 작품 중 봄의 대지위에 새 생명이 자라나는 느낌의 이미지를 판화 기법으로 표출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김유경 작가는 사진을 아크릭판넬에 실크스크린 등으로 프린트, 겹쳐낸 다중 이미지로 독특한 시각효과를 주는 작품들을 소개한다.

오프닝 리셉션은 6일 오후 5시.

▶주소: 4556 Council St. #A LA

▶문의:(213)700-4225.


오수연 기자 oh.sooyeon@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