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애플 뉴스앱 서비스 첫날부터 3시간 '먹통'

운용체제 업데이트 문제

애플이 새로운 번들(묶음)형 매체 구독 서비스 '뉴스+(플러스)'를 발표하고 서비스를 시작한 첫날인 26일 일부 사용자들의 애플 뉴스앱이 3시간 가량 '사용 불능' 상태였다고 IT매체 더 버지, 경제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가 보도했다.

애플 뉴스앱이 제대로 구동하지 않는다는 보고는 동부시간으로 이날 오전 7시께 처음 접수됐으며 오전 10시께 문제가 해결됐다.

애플은 시스템 상태 페이지에 '뉴스앱 불통'과 관련한 보고를 올리지는 않았다.

일부 사용자들은 이날 아침 출근길에 뉴스앱을 켰다가 앱 화면이 제대로 뜨지 않고 꺼지는 현상을 경험했다고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전했다.

한 사용자는 트위터에 "애플 뉴스앱을 열고 '트럼프 진영이 로버트 뮬러 특검 수사보고서가 나온 이후 반격에 나서려 한다'는 정치면 톱 기사를 읽으려는 순간 앱이 꺼져버렸다"면서 앱이 반복적으로 꺼지는 동영상을 올렸다.

애플 뉴스앱은 현재 미국 내 무료 버전 사용자가 약 8500만 명이다.

애플은 전날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파크 스티브잡스 극장에서 열린 스페셜 이벤트에서 월 9.99달러의 구독료에 월스트리트저널(WSJ), LA타임스 등 일부 일간지와 300여 개 잡지를 제한없이 볼 수 있는 뉴스플러스 서비스를 발표했다.

애플 뉴스앱의 고장 원인은 애플 운영체제인 iOS 12.2와 Mac OS 10.14.4 업데이트와 관련된 것으로 알려졌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