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플러싱 운문사 각황선원 설날 행사

떡국·윷놀이·명절 분위기
5월5일부터 산사 법회

뉴욕 운문사가 3일 설날 일요법회를 열고 차례를 지내며 세배 행사를 가졌다. 운문사 주지 무아 스님과 불자들이 함께 세배를 하고 있다. [사진 뉴욕 운문사]

뉴욕 운문사가 3일 설날 일요법회를 열고 차례를 지내며 세배 행사를 가졌다. 운문사 주지 무아 스님과 불자들이 함께 세배를 하고 있다. [사진 뉴욕 운문사]

플러싱에 있는 운문사 각황선원(주지 무아스님)이 3일 설날을 맞아 특별 일요법회를 열었다. 이날 운문사 무아스님과 불자들은 차례와 세배를 한 후 덕담을 나누며 새해를 기렸다.

무아 스님은 "불자들과 함께 떡국을 먹고 윷놀이 등을 하며 한국 전통 명절 설날을 지냈다"고 말했다.

무아 스님은 또 "올해는 특별히 60년만에 한번 찾아 오는 황금돼지의 해로 많은 불자들이 다른 어느 해보다 행운에 대한 기대를 많이 하고 있다"며 "좋은 업을 많이 지어 큰 복락을 누리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삼재를 맞는 해에 속하는 불자들은 악귀를 물리치고, 삼재를 무사히 극복할 수 있도록 정진과 수행을 게을리 하지 말것도 권면했다.

운문사를 다니는 한 불자는 "바쁜 이민생활을 지내다 보니, 제대로 된 명절 한번 지키지 못했는데, 이렇게 절에서 설 음식도 나눠주고, 차례도 지내고 하니까 명절 분위기가 한껏 나는 것 같다"며 즐거워했다. 한편 운문사는 오는 5월 5일 일요일 업스테이트 뉴욕 엘렌빌 72 스트릿에 있는 운문사 산사에서 야외 법회를 갖는다.


임은숙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