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글마당] 돌탑 그늘

낙엽 나리는 어머니 탑길에

바람소리 물소리 산새 소리

낙엽은 수억만 잎 흩어지고

산골 소리들 멈출 수 없네



한 계절 매달리어 한 잎 두 잎

바람 친구, 시냇물 친구, 소리 친구로 있다가

낙엽은 어디론가 흩날리며

가지에 치며 바위에 때리며 간다



계곡의 오르막 내리막 길에 자리 잡은

쌓여진 돌탑, 어머니의 그늘 보인다

천태만상 산길에

눈물을 쌓아 올렸구나



꼬부라진 언덕길, 산 비탈길에

돌 하나 한 발자국, 눈물 한 방울 돌 하나

겹겹 산중 모퉁이 돌아

양지바른 계곡에 초막집 한 채

어머니의 그늘

빛나는 탑이 되었네



흩어지는 소원의 낙엽

끝없이 강물 위에 떠가지만

오늘도 사랑 탑 그늘 지나는 길손들

모정의 탑에 나를 올린다


오광운 / 시인·롱아일랜드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