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예배의 열정을 다시 회복하자"

뉴욕 5개 교회 연합 예배·찬양
1일 퀸즈의 하크네시야교회서

뉴욕 일원 5개 교회의 청년 크리스찬이 함께 모인 연합 예배 및 찬양제가 1일 퀸즈 베이사이드에 있는 '하크네시야 교회'(담임목사 전광성)에서 열렸다.

'Heart of Woship United'란 이름의 이 연합예배는 '예배의 열정을 다시 회복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예배엔 퀸즈에 있는 하크네시야, 한민교회, 어린양 교회를 비롯, 롱아일랜드의 아름다운 교회, 웨체스터 연합교회 등 5개 교회의 청년들이 참여했다.

하크네시야 교회 청년부 담당 서무생 전도사는 "연합예배는 8주 마다 각 교회를 순회하며 열린다"며 "연합 예배를 통해 흩어져 있는 기독 청년들을 한데 모으고 그리스도의 정신을 심고 있다"고 말했다.

서 전도사는 또 "요즘 한인 교회 청년부에는 십대와 청년들이 많지 않다"며 "연합예배와 찬양을 통해 풍성한 은혜를 누리고 네트워크와 신앙심을 고취시키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2세들의 경우 찬양을 선호하는 경향이 있는데, 1세대들이 많은 교회에서는 이러한 부분을 충족시킬 수 없어 갈급함을 느끼는 청년들이 많은 것이 사실"이라며 "연합예배는 이러한 점을 보충하기에 매우 좋다"고 덧붙였다.

연합 예배에 모인 청년들은 매년 여름과 겨울 두 차례에 걸쳐 합동 수련회도 갖고 있다. 올 여름엔 업스테이트 뉴욕에 있는 '월 위크' 수양관에서 5개 교회 연합 수양회가 열렸다.


임은숙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