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뱅크오브호프 3분기 순익 4637만불…2분기 대비 116만불 감소

자산규모는 150억불 돌파

뱅크오브호프(행장 케빈 김)가 부진한 영업 실적을 내놨다.

은행 측은 지난 3분기에 4637만 달러(주당 36센트)의 순익을 올렸다고 16일 발표했다. 이는 직전 분기의 4753만 달러에 비해서 약 116만 달러(2%) 정도 적은 수준이다. 다만 전년 동기에 비해서는 4% 정도 많았다.

순익 감소의 주요인은 전분기보다 500만 달러나 신규 대손충당금(Provision for Loan Loss Reserve)이 증가한 데 반해서 SBA융자 매각에 따른 수입은 100만 달러가 줄었기 때문이다. 비이자 지출을 줄여 그나마 순익 감소폭을 축소했다.

지난 분기에 비해서 순익이 감소했음에도 자사주 재매입 덕에 주당순익(EPS)은 전분기와 동일하게 유지할 수 있었다. 자사주 매입에 1억 달러를 투입한 은행 측은 지난 2분기 이후 556만5696주를 재매입했다고 전했다. 은행은 주가 방어 목적으로 5000만 달러의 추가 자사주 매입 계획을 지난달에 발표한 바 있다.

자산규모는 150억 달러를 돌파했다. 총자산은 전년 동분기 대비 11억 달러(8%) 가까이 불어난 152억2949만 달러를 기록했다. 대출과 예금이 늘면서 자산 규모도 동반 성장했다. 대출은 전년 동분기 대비 9% 늘어난 119억2718만 달러였고 예금은 10% 증가한 120억4561만 달러로 집계됐다.

은행의 수익성은 악화됐다. 순이자마진(NIM)은 3.47%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서 0.36%포인트 하락했으며 총자산순이익률(ROA)도 1.24%로 전년 3분기의 1.30%와 비교해 0.06%포인트 내려앉았다.

한편, 은행은 주당 14센트의 현금배당을 실시한다. 배당은 26일 장마감 후 기준으로 등재된 주주들에게 11월 9일에 지급된다.


진성철 기자 jin.sungcheol@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