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기아 옵티마 '밀리언셀러'…출시 8년만에 100만대

기아자동차의 대표 중형세단 옵티마(한국 판매명 K5·사진)가 미국 시장에서 누적 판매 100만대를 돌파해 '밀리언셀러' 반열에 올랐다.

6일 기아차에 따르면 옵티마는 2010년 11월 미국 출시 후 약 8년만인 지난달까지 총 100만1802대 팔려 100만대 고지를 넘어섰다.

이는 하이브리드(HEV) 모델과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까지 합한 수치다.

옵티마는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매년 10만대 이상씩 판매되며 기아차의 미국 시장 공략에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해왔다.

특히 2012~2015년에는 매년 15만대 넘게 팔려 기아차의 미국 전체 판매 차종 중 '베스트셀링 모델'에 4년 연속 등극하기도 했다.

기아차는 '뉴 옵티마' 가 다음 달 미국 시장에 출시되면 판매 성장세에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시장 정체, 무역환경 급변 등 어려운 상황에서도 미국 시장에서 옵티마 판매가 100만대를 넘어선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면서 "전통 세단 라인업의 강점을 유지하되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라인업을 확대해나가며 미국에서 새로운 성장기반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