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지난 한 주는 침묵의 시간

지난주 세계 각국의 개신교 및 가톨릭 국가들은 부활절에 앞서 고난주간을 보내며 침묵과 경건의 시간을 보냈다. 예수가 십자가에 달리기 전 겪어야 했던 수난과 고통에 동참하겠다는 의미다. 지난 29일(현지시간) 필리핀 북부 만달루용 지역에서는 성금요일을 앞두고 고난절 행사가 열렸다. 고난절 행사에 참여하는 신자들이 거리에 누워 채찍질을 당하는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 AP]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