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인공지능이 만든 음악 나왔다…팝가수 타린 서던 앨범 수록

"가이드라인 주면 알아서 작업"

인기 팝가수 타린 서던이 최근 발표한 앨범에 AI(인공지능)가 만든 노래가 담겨 화제다.

CNN머니에 따르면 지난 2004년 유명 프로그램 '아메리칸 아이돌'에 출연했던 팝 가수 타린 서던은 지난 19일 새로운 앨범을 출시했는데 그 첫 번째 곡으로 AI와의 컬래버레이션으로 만든 '브레이크 프리(Break Free)'를 수록했다. 이번 곡을 작곡한 AI 프로그램은 '앰퍼 뮤직(Amper Music.사진)'. 노래의 속도나 전체 음악의 주요 특징, 선호하는 악기 등의 몇 가지 가이드라인만 입력하면 그에 맞는 곡을 제공한다.

서던은 "그동안 곡을 만들려면 여러 프로듀서들과 많은 시간을 할애해야 했다"며 "하지만 AI의 도움을 받아 무려 20배나 빠른 시간 내 원하는 곡을 완성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녀는 CNN과의 인터뷰에서 "새로운 음악 파트너를 만난 기분이다. AI는 음악을 만드는 데 있어 무한한 지식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시간을 절약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작업에 피로도 덜 느낀다"며 "AI와 작업을 함께 함으로써 더욱 창의적인 곡을 만들 수 있게 된다"고 밝혔다.

타린 서던이 AI와 작업한 곡 '브레이크 프리'는 타린 서던의 유튜브 채널(https://youtu.be/XUs6CznN8pw)에서 감상할 수 있다.


홍희정 기자 hong.heejung@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