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75인치+' 초대형 라인업 강화

삼성 2018년 QLED TV 공개
맨해튼서 '퍼스트 인 룩' 행사

삼성전자가 2018년형 QLED TV 신제품을 공개하며 초대형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에 나섰다.

삼성전자는 7일 맨해튼의 아메리칸 스톡 익스체인지(AMEX)에서 2018년형 QLED TV 라인업을 첫 선보이는 '퍼스트 룩 인 뉴욕(The First Look in New York)' 행사를 열었다. 이 행사에는 전 세계 미디어 및 업계 관계자 1000여 명이 참석해 삼성 TV의 미래 비전을 공유하고 행사장에 마련된 체험존에서 QLED TV를 체험했다.

이날 삼성은 49인치부터 88인치까지 4개 시리즈(Q6F.Q7F.Q8F.Q9F), 16개 모델의 QLED TV를 대거 공개했다. 삼성은 올해 신제품에 75인치 이상의 초대형 QLED TV 라인업을 대폭 강화해 글로벌 TV 시장에서 초대형화 전략을 확대할 계획을 강조했다. 2018년형 QLED TV 신제품은 삼성의 음성인식 비서인 '빅스비'를 탑재해 스마트폰 등 다양한 기기와 연동되도록 했다. 빅스비 음성명령으로 TV는 물론 다른 IoT 기기를 제어할 수 있고 기기간 콘텐트 공유 및 정보 검색도 간편하게 할 수 있다. 특히 사용자 맞춤형 프로그램 가이드인 '유니버셜 가이드(Universal Guide)'가 새롭게 탑재됐다. 이는 사용자의 시청 이력을 분석해 기호에 맞는 'Live 채널'과 방송 프로그램.영화.교육 등 각종 미디어 콘텐트 등을 자동 추천해 주는 기능이다.

이와 함께 TV를 시청하지 않을 때 날씨.뉴스 등 생활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거나 그림.사진 등의 콘텐트를 배경음악과 함께 재생하는 '앰비언트 모드(Ambient Mode)' 기능을 장착했다. 앰비언트 모드에서는 TV에 탑재된 자동 조도 조절 센서가 환경에 따라 최적화된 화면 밝기를 제공해 전력 소모도 최소화한다. 삼성은 앰비언트 모드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뉴욕타임즈, 음악 스트리밍서비스 업체 스포티파이 등과 제휴해 뉴스와 음악 콘텐트를 제공한다.

특히 QLED TV 신제품은 '원 인비저블 커넥션(One Invisible Connection)'를 새롭게 선보였다. 이는 TV 주변기기의 복잡한 선은 물론 전원선까지 하나의 투명 케이블로 통합한 것이다. 원 인비저블 커넥션은 TV 업계 최초로 AV 대용량 데이터와 TV 전원을 동시에 전송할 수 있는 기술로, TV를 설치하는 데 있어 제약을 최소화하고 깔끔한 인테리어를 완성해 준다. 또 고열에 강하고 내구성이 우수한 테플론(Teflon) 소재를 적용해 케이블이 끊어질 경우 자동으로 전류 흐름을 차단하는 절연 기능도 갖췄다. TV 후면에 케이블 연결 단자도 쉽게 붙이고 뗄 수 있는 플러그인 방식으로 디자인돼 TV를 배치하는 데 공간 제약을 최소화했다.

신제품은 오는 18일 미국 출시를 시작으로 전 세계에서 순차적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김지은 기자 kim.jieun2@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