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빅3 피아트크라이슬러…지난해 순익 93% 증가

국내 빅3 중 하나인 피아트크라이슬러(FCA)가 작년에 시장의 예상을 훌쩍 뛰어넘는 순이익을 거뒀다.

이탈리아와 미국에 기반을 둔 글로벌 회사인 FCA는 25일 성명을 내고 작년 순이익이 전년에 비해 93% 증가한 35억 유로에 달했다고 발표했다.

부채 역시 전년의 46억 유로에서 절반가량 줄어든 24억 유로로 감소했다.

전 세계 시장에서 판매한 자동차 대수는 474만대, 순매출은 1110억 유로로 집계됐다.

FCA는 국내 시장에서 8% 줄어든 210만대를 판매하는 데 그치며 고전했으나, 다른 지역에서 판매가 호조를 보이고, 수익성이 높은 알파 로메오와 지프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 선전하며 시장의 예상을 훌쩍 뛰어넘는 실적을 거뒀다.

이 같은 소식에 밀라노 증시에서 피아트의 주가는 장중 3% 가까이 뛴 20유로까지 올랐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