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국야구 세계랭킹 3위 유지…이스라엘은 무려 22계단 올라

한국 야구가 2017년 제4회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WBC) 1회전 탈락에도 불구하고 세계 3위 자리를 지켰다.

<표>

한국은 세계 야구-소프트볼연맹(WBSC)이 10일 발표한 올해 세계랭킹에서 4950점으로 일본(5658)-미국(5414점)에 이어 3위를 유지했다.

이번 랭킹은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4년간 WBSC가 주관한 국제대회 성적을 바탕으로 결정했다. 12세 이하(U-12)부터 프로선수들까지 참가하는 국가대표팀 경기가 모두 포함됐다.

2016년 3위였던 한국은 2017년 야구 국가대항전인 WBC에서 초반 탈락의 수모를 겪었지만 1년동안 미국(2127점), 일본(1604점)에 이어 세번째로 많은 1178점을 쌓아 다시 3위를 차지, 4위 대만(3808점)을 여유있게 앞섰다.

2014년 11월 이후 줄곧 1위를 달린 일본은 2017년 WBC와 U-12및 U-18 월드컵서 모조리 우승한 미국과의 격차가 많이 줄었다. 5위 쿠바(3677점), 6위 멕시코(3012점)도 순위 변동이 없었으며 호주(2634점)가 4계단 오른 7위에 자리했다.

한편 1년전보다 순위가 가장 많이 오른 팀은 복병 이스라엘로 WBC에서 돌풍을 일으키며 2라운드 진출(최종 6위)에 성공한 탓에 867점으로 41위에서 22계단이나 뛴 19위로 올라섰다. 이스라엘은 WBC 데뷔 무대에서 한국과 대만, 쿠바, 네덜란드 등 세계랭킹 10위내 4개국을 꺾었다.

한편 2018년 세계랭킹서 상위 12위에 든 나라는 2019년 프리미어-12에 출전하고 2020년 도쿄 올림픽 예선전에도 참가할 수 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