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브로드컴 1300억불에 퀄컴 인수 제안

IT업계 사상 최대 규모

세계 4위의 반도체업체인 브로드컴이 3위인 퀄컴 인수에 나섰다.

정보·기술(IT) 업계 사상 최대규모의 인수·합병(M&A) 제안이지만, 일단 퀄컴 측은 부정적인 것으로 전해졌다.

브로드컴은 6일 퀄컴 측에 주당 70달러에 지분 인수를 공식 제안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보도했다. 현금으로 60달러를, 브로드컴 주식으로 10달러를 각각 지급하는 조건이다.

지난 2일 퀄컴의 종가에 28% 프리미엄을 얹은 수준이다.

전체 인수 금액은 1030억 달러이며, 별도로 250억 달러의 부채를 승계하는 조건이다. 부채까지 포함하면 총 M&A 규모는 1300억 달러에 육박한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은 전했다.

싱가포르의 아바고 테크놀리지가 지난해 370억 달러에 인수한 브로드컴은 인텔·삼성전자·퀄컴에 이은 4위의 반도체업체다.

애플의 아이폰 등에 독점적으로 칩을 공급하는 퀄컴은 올해 들어 애플과 특허료 분쟁으로 소송을 벌이는 등 위기를 맞고 있다.

다만 퀄컴은 이번 M&A 제안에 부정적인 기류라고 언론들은 보도했다.

공식적으로는 "브로드컴의 제안을 신중히 검토하고 있다"고 밝히고 있지만, 내부적으로는 인수가격이 낮다는 입장인 것으로 전해졌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