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죄송한 마음으로 뛰겠다"…강정호, 도미니카서 회견

"더 열심히 하기 위해 여기까지 왔다."

윈터리그 참가를 위해 도미니카 공화국에 도착한 강정호(30.사진)가 26일 현지언론과 인터뷰를 가졌다. 아길라스 시바에냐스 소속으로 첫 훈련을 마친 강정호는 "이곳에 좋은 선수들이 많다고 들었다. 경기를 안한지 오래 됐는데 좋은 경험을 하고 돌아갈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여름에 몸을 만들기 위해 웨이트를 많이 했고 꾸준히 수비와 방망이 치는 훈련도 했다. 지금은 컨디션을 끌어올리는 것에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정호는 "경기 자체를 못 뛰었기 때문에 피츠버그에 너무 많이 미안했다. 많은 팬들에게도 실망을 줘 죄송하다"고 윈터리그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지난해 12월 사고후 도주로 3번의 음주운전 사실이 드러난 강정호는 징역 8개월ㆍ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고 취업비자를 받지못해 미국에 오지 못한채 시즌 아웃됐다.

한편 내달 14일 개막하는 윈터리그는 12월22일 종료된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