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유가 오르고 금값은 하락…텍사스 정유 시설 재가동

국제유가가 상승했다. 11일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10월 인도분은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1.2%(0.59달러) 오른 48.07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브렌트유 11월물도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0.22% 오른 53.90달러에 거래됐다.

텍사스를 강타했던 허리케인 '하비' 여파로 중단됐던 일부 정유시설이 재가동을 시작하고, 사우디아라비아가 아랍에미리트(UAE) 등과 함께 원유 감산 조치를 내년 3월까지 연장하는 방안을 고려하기로 했다는 소식 등이 유가 인상을 이끌었다.

금값은 달러화가 강세를 보이면서 내렸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금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온스당 1.2% 내린 1335.70달러를 기록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