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집값 오르고 판매량도 늘었다…OC주택시장 1분기 호조

중간가 65만 달러로 4.8%↑
8060채 판매돼 3.5% 증가

올해 1분기 OC주택 시장이 호조를 보인 것으로 파악됐다.

부동산 통계전문회사 코어로직이 공개한 1분기 주택판매현황 자료에 따르면 OC지역에선 가격 상승과 판매량 증가 추세가 모두 관측됐다.

우선 중간판매가를 살펴보면 65만 달러로 전년 동기보다 4.8% 상승했으며 카운티내 우편번호(Zipcode) 83개 지역 가운데 66개 지역서 상승세를 나타냈다.

주택 유형별로는 단독주택 중간판매가가 71만5000달러로 전년 동기보다 6.7%가 올랐으며 콘도와 신규주택 역시 각각 45만5000달러, 84만9500달러를 기록하며 각각 3.4%, 6.9%씩 상승했다.

거래량을 살펴보면 올해 들어 첫 3개월 동안 총 8060채가 판매돼 전년 동기 대비 3.5%가 증가했으며 83개 지역 가운데 50개 지역서 판매량 증가세를 나타냈다.

주택 유형별로는 단독주택이 총 4817채가 팔려 전년 동기보다 3.8%가 늘어났으며 콘도 역시 2339채가 팔리며 6.8% 상승했다.

하지만 신규주택은 904채로 전년 대비 5.3%가 하락함에 따라 전체 판매량 점유율도 지난해 12.3%에서 11.2%로 줄었다.

가격대별로는 중간판매가 58만8000달러 미만인 27개 지역에서 총 2423채가 팔리며 전년 동기 대비 5% 상승을 나타냈으며 이들 지역의 70%가 판매량 증가세를 보였다.

중간판매가 74만2000달러 이상인 27개 지역 역시 2630채가 팔려 전년보다 7.2%가 증가했으며 판매량 증가를 보인 지역은 59%에 달했다.

판매가 100만 달러 이상 주택의 경우 551채가 팔리며 9%가 늘었으며 1000만 달러 이상 고가 주택 역시 전년보다 거래량이 13% 상승했다. 가장 비싼 지역은 우편번호 92657인 뉴포트코스트로 중간판매가 273만 달러를 나타냈으며 가장 싼 지역은 중간판매가 27만7250달러인 애너하임(92701)으로 나타났다.


박낙희 기자 park.naki@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