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미미술가협회 지상갤러리]오늘의 작가 백정화

작은 것들이 모여서
그룹과 형태를 이뤄
작품으로 탄생 ‘희열’

“커다란 조각 작품만 다루다 작은 작품을 만들다 보니 귀엽고 예쁜 건 있지만 어려움도 많았다. 하지만 방울방울 작은 것들이 모여 그룹과 형태를 이뤄 아름다운 작품으로 재탄생 하는 희열을 맛보고 ‘움직이는 조각’이라 애칭까지 붙여준, 아침 이슬(Morning Dew) 시리즈 중 하나인 아침 물방울(Morning Droplet) 브로치. 왕관에 금을 부착하는 전통기법 금부 작업을 현대 조형 작품에 적용했다.”

작가 백정화는 서울 태생으로 이화여대 조소과를 졸업했다. 1983년 도미 후 몽고메리 칼리지와 타우슨 대학에서 조각과 금속 공예를 전공, 현재 포토맥에 스튜디오를 두고 활발한 작업활동을 벌이고 있다. 샌프란시스코 ‘3M 공모전 수상자’ 전시회를 비롯, 이민 역사 박물관 ‘미국 이민 100주년 기념’ 전시, 워싱턴DC 스미소니언 박물관 ‘주얼리 트렁크 쇼’ 등 세계 각지에서 다수의 전시회를 가졌다. 특히 이번에 소개하는 아침 이슬(Morning Dew) 시리즈 브로치는 홍콩 전시에서 선보여 선풍적인 인기를 끌은 바 있다.

paikdesign@gmail.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