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건강이야기] 주름살을 만드는 원인 1위는 자외선

주름살은 여드름 모공 잡티 홍조 등과 더불어 대표적인 피부 걱정거리다. 그런데 상대적으로 예방이 쉽다는 장점이 있다. 주름살을 만드는 원인이 무엇이기에 예방이 수월하다는 것일까. 주름을 만드는 주된 원인은 뭘까. 노화 흡연 두가지 모두 아니다. 주름이 생기는 가장 큰 원인은 햇볕 노출이다. 장시간 자외선에 노출되면 피부 광노화 현상으로 주름이 생긴다. 광노화는 노화를 유발하는 다양한 외적요인 중 자외선에 의해 생기는 노화 현상을 의미한다.

이를 달리 말하면 자외선을 피하면 주름살을 최소화할 수 있다는 의미다. 햇빛이 강한 오후 시간 외출을 삼가고 자외선 차단제를 꾸준히 바르는 등의 생활을 유지하면 주름살을 예방할 수 있다. 전문가들은 성가시더라도 매일 이 같은 생활을 해야 실질적으로 젊은 피부를 유지할 수 있다고 조언한다.

흡연과 같은 나쁜 생활습관도 주름살을 촉진하는 원인이다. 흡연과 얼굴 주름 사이의 연관관계를 조사한 연구에 따르면 20살의 젊은 나이에도 담배를 피운다면 피부가 가죽처럼 바뀌고 주름살이 늘어난다. 단 금연을 실행하면 피부 상태가 개선되기 시작한다. 금연시기가 빨라질수록 주름의 깊이가 덜 깊어지므로 흡연자는 여러모로 담배를 끊는 것이 좋겠다.

얼굴 표정도 주름살을 만든다. 많이 웃는 사람은 눈가주름과 팔자주름이 잘 생긴다. 단 웃음으로 생긴 주름은 인상을 좋게 만드는 요인이기도 하므로 주름살 예방을 위해 억지로 웃음을 피할 필요는 없다. 하지만 눈을 찌푸린다거나 험상궂은 표정을 지어 생긴 주름은 인상을 나쁘게 만들므로 이럴 땐 표정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반복적인 얼굴 표정은 시간이 지날수록 영구적인 잔주름으로 바뀐다.

성별에 따른 차이도 있다. 일반적으로 남성보단 여성이 입가 주름이 많은 편이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