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많이 웃고 사랑하는 동네 교회 되겠다

뉴저지 방주교회 설립예배

뉴저지 방주교회(담임목사 오범준.95 30th St. Fair Lawn)가 지난 23일 교회 설립 감사예배를 드렸다.

PCA교단인 방주교회는 예수사랑교회와 허드슨장로교회가 몇 주 만에 만장일치로 통합해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두 교회는 처음부터 배려와 내려놓음으로 접근해 시간을 단축하고 통합 과정도 마찰 없이 이루어졌다. 또 교회가 깨어지고 나누어지는 아픈 경험을 가지고 있어 '남은 자'들의 마음으로 회복의 새 역사를 만드는 자세로 임하는 교회가 탄생했다.

글로리커뮤니티처치의 성기중 목사의 인도로 진행된 예배는 오범준 초대 담임목사의 인사와 최은수 목사의 대표 기도, 김기환 목사가 지휘하는 호산나성가대의 찬양 등이 이어졌다.

방주교회는 ▶젊은 세대와 다음 세대를 사역의 중심에 놓는 젊은 교회 ▶시니어를 위한 다양한 사역 개발 ▶선명한 복음 선포 ▶동네교회로서의 역할 ▶평신도를 세우는 교회 ▶많이 웃고 사랑하는 교회를 추구하고 있다. 또 7명의 시무장로들은 말이 아니라 손과 발로 섬기고 무릎으로 섬기겠다는 다짐을 하며 성도들에게 인사했다.


이승우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