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성옥순씨, 8순 기념으로 시집출간


서북미문협 회원,“좋은 글로 빛과 기쁨”

서북미문인협회(회장 지소영) 회원 성옥순씨가 27일 어번 시애틀 중앙교회에서 시집과 산문집을 출간하고 출판기념회를 열었다.

올해 팔순인 성작가는 그동안 써온 90여 편의 시와 수필을 모아 <부치지 못한 편지> 라는 제목의 책을 팔순 기념으로 퍼냈다.

성작가는 “좋은 글로 소외된 이웃들과 어둠에 빛과 기쁨으로 있고 싶다”며 “후손들에게 이 어머니, 할머니는 무슨 생각을 하며 어떻게 살았는지 들려주고 싶었다”고 출판 이유를 밝혔다. 또 그녀는 “응원해준 자녀들과 말없이 격려해준 남편에게 감사한다”고 전했다.

성옥순작가는 강원도 묵호 출생으로 동중한합회 출판부 차장으로 근무했고 전도사로 일하다가 1996년 도미했으며 현재 서북미문인협회 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지소영 서북미문인협회 회장(오른쪽 두번째)과 성옥순씨(네번째)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