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누구도 가르쳐 주지 않은 '아버지의 길'

천주교성요셉아버지학교
제 5기 신청자 등록모집

"아버지 학교는 한 번도 살펴보지 않았던 아버지로서의 나의 모습, 누구도 가르쳐 주지 않았던 아버지의 길을 찾아가는 과정을 제시해 줍니다."

남가주 천주교 성요셉 아버지학교(회장 김찬수 요한)가 제5기 등록 신청을 받고 있다. 오는 9월11일부터 10월2일까지 매주 주일 오후 2시부터 오후 8시30분까지 모두 네 차례 LA에 있는 성 아그네스 한인 천주교회에서 열린다.

첫 날인 9월11일 주제는 아버지의 영향력으로 지금 아버지가 된 자신이 그 아버지와 어떤 관계를 맺었고 또 지금 맺으며 살아가고 있는지 되돌아 보는 시간을 갖는다.

성삼성당의 구강호, 정승재 봉사자는 "첫 시간에 잘 생각하지 않고 살아왔던 나의 아버지와의 관계를 되돌아 보면서 지금 내가 아버지로서 서 있는 위치를 더욱 잘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며 왜 이 주제가 필요한 지를 설명했다.

두 번째 주일(9월18일)에는 아버지의 남성을 다룬다. 세 번째 주일(9월25일)에 다루는 주제는 '아버지의 영성'. 좀 더 깊게 아버지로서의 정체성을 생각하게 해주는 과정으로 가장 핵심적이라 할 수 있다. 그리고 마지막 강의로 '아버지와 가정'. 여기서는 종합적인 단계로서 단지 자녀와의 관계만이 아니라 한 남성으로서, 아이들의 어머니인 아내와 어떻게 지내야 하는 지도 정리해 준다. 성 마태오 성당의 김지완 주임신부와 성 아그네스 성당의 최대제 주임신부가 강사로 참석하여 그 길을 찾도록 도와준다.

▶ 문의: (562) 505-8070


김인순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