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애플도 내년 '엣지폰' 출시…곡면 디스플레이 채택

삼성이 부품 공급할 듯

애플이 내년에 삼성전자의 '갤럭시S7엣지'처럼 곡면(커브드)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디스플레이를 채택한 아이폰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닛케이아시안리뷰(NAR)가 소식통을 인용해 23일 보도했다.

이 소식통에 따르면 애플은 내년에 '아이폰6S', '아이폰6S플러스' 등 종전 모델과 같은 4.7인치, 5.5인치 크기의 평면 LCD(액정표시장치)를 채택한 모델과 함께 양날의 커브드 올레드 디스플레이를 쓴 모델 등 새 아이폰 3종을 내놓을 예정이다. 곡면 화면을 적용한 아이폰의 화면 크기는 5.5인치 이상이 될 전망이다.

소식통은 또 새 아이폰의 커브드 올레드 디스플레이의 주공급업체는 경쟁사인 삼성전자가 될 것이라고 했다.

다만 삼성의 자체 수요도 만만치 않아 공급이 원할하게 이뤄질지 미지수라는 게 업계의 지적이다.

한편, 월스트리트저널(WSJ)을 비롯한 외신들은 애플이 내년에 아이폰 탄생 10주년을 맞아 대대적인 디자인 변화를 시도할 수 있다고 관측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