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오색영롱 밤바다 오묘한 아름다움 '넘실'

샌타모니카 피어에 대형 LED 설치물 전시
프렌즈위드유 제작, 매주 목요일 무료 관람

샌타모니카 피어에 서서 바닷바람 맞으며 파도소리와 함께 근사한 미술작품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는 멋진 행사가 펼쳐진다.

유명 아티스트 새뮤얼 복슨(Samuel Borkson)과 아투로 샌도발 III(Arturo Sandoval III)이 함께 만든 사회참여 아티스트그룹 '프렌즈위드유'(FriendsWithYou)는 9월까지 매주 목요일 샌타모니카 피어에서 대형 LED 인스털레이션 '라이트 웨이브'(Light Wave)를 전시한다.

물론 이 작품은 피어를 방문하는 사람은 누구나 무료로 감상할 수 있는 퍼블릭 아트. 높이가 45피트에 이르는 엄청난 규모의 인스털레이션이 밤바다 위에서 오색영롱한 빛을 발하며 오묘한 아름다움으로 탄성을 자아내게 한다.

이 거대한 설치미술품은 프렌즈위즈유가 전국을 돌며 선보이고 있는 독창적 작품이지만 이 안에는 세상을 향한 뜨거운 메시지가 담겨있어 느낌이 상당히 강렬하다. 메시지에는 치열한 경쟁 사회 속에서 인간애를 잃고 살아가는 현대의 모든 이에게 '우정과 행운 그리고 기적'을 불러오게 하자는 꿈의 제안이 담겨있다.

2002년 두 아티스트는 사회 현상을 반영하는 예술의 범위를 넘어 사회에 긍정의 메시지를 전하고 뿌리내리자는 데 뜻을 모으고 '포스트 팝 비주얼 랭귀지'를 창안, '프렌즈위드유'를 설립했다.

이후 페인팅, 조각, 대형 인스털레이션, 라이브 공연 등을 통해 자신들의 창작 의도를 실현해 온 '프렌즈위드유'는 전 세계 유명 뮤지엄과 갤러리 등지에서 작품을 선보이며 호응을 얻어 왔다.

버팔로의 올브라이트-녹스 아트 갤러리, 마이애미 아트 바젤, 인디애나폴리스 뮤지엄 오브 아트, LA의 마린 프로젝트, 샌타바버러 현대미술관 등지에서 작품을 전시해 온 '프렌즈위드유'는 이번 샌타모니카 피어에서의 전시회를 통해 많은 관람객이 예술을 삶과 연결시키는 극적 경험을 하게 되기를 기대한다.

'라이트 웨이브' 설치 미술품은 9월8일까지 매우 목요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샌타모니카 피어에서 감상할 수 있다. 샌타모니카 피어 관리국은 "지난 7월7일 작품이 첫 선을 보인 이후 매주 목요일은 특별히 관람객으로 붐비기 때문에 행사장에 일찍 도착할 것"을 권한다.

▶주소: 200 Santa Monica Pier Santa Monica, CA90401
▶문의: www.friendswithyou.com


유이나 객원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