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테슬라, 솔라시티 26억 달러에 인수

태양광+배터리 차량 탄생 주목

전기차 기업, 테슬라가 태양광업체 솔라시티를 인수한다.

테슬라는 1일 솔라시티를 주당 25.83달러, 총 26억 달러에 인수하기로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인수 가격은 지난 6월 테슬라가 주당 26.50~28.50달러 범위에서 인수하겠다고 제안했던 것보다 낮은 가격이다.

이번 인수·합병은 양사 주주들의 승인을 얻으면 최종 완료된다. 두 회사가 합병하면 테슬라의 직원은 지금보다 2배인 약 3만 명으로 늘어난다.

또 태양광 에너지 생산과 저장, 교통수단을 모두 개발하는 독특한 조합의 회사로 탄생하게 된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이번 인수가가 너무 낮다는 지적이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투자자들은 테슬라와 솔라시티의 합병으로 발생할 효과에 대해서도 의문을 품고 있다.

테슬라의 엘런 머스크 CEO는 지난 7월 '매스터플랜'을 발표하면서 "솔라시티 인수는 태양광루프와 배터리가 통합된 제품을 제조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