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루지 못한 꿈 도전해 보세요"…은퇴 후 시도해 볼만한 것들

"55~64세 1인 창업 계속 늘어
전문기술 있다면 준비해 볼만
자기계발·사회적 교류 위해
봉사·취미활동 적극 노력해야"

은퇴란 길고도 지난했던 직장생활 혹은 사업운영에서 벗어나 정해진 스케줄이 아닌 스스로 시간을 계획하고 자신이 원하는 라이프스타일을 만들어 갈 수 있는 시간이다. 어떤 이들은 은퇴와 동시에 일단 무조건 쉬겠다는 계획을 세웠을 수도 있을 테고 또 누군가는 제 2의 커리어를 준비하기 위해 분주할 수도 있겠다. 그러나 대부분의 은퇴자들은 휴식과 제2의 커리어 준비 사이 그 어디쯤에 어정쩡하게 서 있게 되는 것이 현실. 이처럼 은퇴 후 무엇을 해야 할지 몰라 주저하는 시니어들을 위해 인터넷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인기 시니어 블로거들이 귀띔하는 은퇴 후 한번쯤은 반드시 해봐야 할 유쾌하고도 값진 시도들을 알아봤다. 이런 시도들은 앞으로 무엇을 해야 할지, 어떤 취미생활이 자신에게 잘 맞는지 은퇴 후 라이프스타일을 설계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다.

▶ 집에서 쉬기=은퇴 전 많은 이들이 꿈꾼 가장 평범한 일상의 모습일 것이다. 은퇴 후 얼마간은 알람시계를 옆에 둘 필요 없이 일어나고 싶을 때 일어나 하고 싶지 않은 것은 하지 않을 자유를 충분히 누려보는 것도 나쁘지 않겠다.

▶봉사활동=시니어들이 참여할 수 있는 봉사활동 프로그램은 커뮤니티 봉사에서부터 병원봉사 활동까지 무궁무진하다. 봉사활동은 타인을 돕는다는 보람 외에도 집 밖에 나가 사람들과 어울려 사회적 교류를 갖는다는 것만으로도 시니어들에겐 큰 의미가 있다.

▶제2의 커리어=단순히 돈을 버는 것 외에도 삶의 목적과 아침에 일어날 이유를 위해서도 최근 시니어들은 은퇴 후에도 일하기를 원한다. 대부분은 은퇴 전 경력을 살려 컨설팅에서부터 시즌제 일자리 등을 알아보기도 하지만 아예 이전 직업과는 전혀 다른 일을 하는 이들도 있으므로 자신에게 맞는 커리어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해보는 게 좋겠다.

▶창업=은퇴 전 전문 기술이 있거나 자신의 사업체를 운영해 보고 싶은 이들이라면 창업에 한번 도전해보길. 최근 SBA에 따르면 55세가 넘어 창업 한 이들의 수가 500만 명이 넘게 집계됐는데 특히 55~64세 사이에선 1인 창업이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꿈 이뤄보기=많은 이들이 작가나 화가, 뮤지션 등의 꿈을 꾸지만 실질적으로 가정을 부양해야 하는 의무 때문에 젊은 시절 도전도 못해보는 경우가 많다. 바로 은퇴는 젊은 날 가졌던 꿈에 한번쯤 도전해 볼 수 있는 가장 좋은 시기다. 이를 위해 뮤직 클래스나 아트 클래스에 등록하거나 오랫동안 생각만 했던 글쓰기 습작을 시도해 보는 것도 의미 있을 것이다.

▶대학 이용하기=인근 대학에서 주최하는 행사나 수업을 듣는 것도 고려해 볼만하다. 대부분의 대학들은 스포츠 이벤트에서부터 콘서트, 미술 전시회 등 다양한 행사를 매 시즌 개최하고 있어 자신이 좋아하는 행사에 적극 참여해 보는 것도 좋은 경험이 될 것이다. 또 대학에서 무료 또는 싼 수업료만 받고 제공하는 성인 프로그램이나 각종 클래스를 청강하는 것도 의미있는 일이 될 것이다.


이주현 객원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