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건강이야기] 봄이 몸과 마음 건강에 좋은 이유 5가지

◆햇빛을 흠뻑 받아라=겨울에는 비타민D를 만드는 해를 볼 시간이 짧다. 이 중요한 영양분이 모자라면 뼈가 약해지고 면역력도 줄어든다. 그 결과, 근육과 신경기능도 손상될 수 있다. 봄에는 햇빛을 받아 뼈 건강을 챙겨라. 단 자외선 차단제 없이 밖에 너무 오래 있지는 말도록. 또한 햇빛은 계절성 우울증을 없애준다.

◆바깥 활동을 늘려라=바깥 활동이 늘면 늘수록 몸과 마음의 건강도 증진된다. 기온이 오르면 야외 활동에 더 많은 시간을 할애하도록 한다. 연구에 따르면 자연에서 활동을 하면 스트레스와 혈압을 낮추고 암도 물리칠 수 있다. 일본에서 실시한 소규모 연구에서 숲에서 보내는 시간에 따라 백혈구 수치가 상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한다.

◆과일과 채소가 제철이다=신선한 생산물이 가득하여 침을 흘리게 한다. 일 년 내내 나오는 것도 있지만 지금은 제철 과일과 채소를 즐길 때다.

◆여분의 칼로리를 태워라=새해 초에 세운 계획에 흥미를 잃지 않았는가. 이제 날이 따뜻해졌으니 마음을 새로이 다잡아보자. 날씨는 아직 더워지지 않았고, 이제 곧 수영복을 입을 계절이 다가온다.

◆대청소를 하자=청소로 집, 차, 사무실 등 박테리아, 먼지, 곰팡이, 그 밖의 세균들을 없애면 봄 감기와 알레르기에 걸리지 않을 수 있다. 또 창문을 닦고 마루를 청소하면 30분마다 80칼로리의 열량도 추가로 태울 수 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