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건강이야기] “흑미 추출물, 체지방 감소에 탁월한 효과”

흑미에서 추출한 기능성물질이 체지방 감소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미국에서 의학과 영양 분야 전문가들이 선정한 20대 건강식품 중 하나인 흑미는 기능성 물질인 안토시아닌이 풍부해 비만과 노화를 막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농촌진흥청은 을지대, 고려대와 함께 세포실험과 쥐 실험, 갱년기 여성을 대상으로 한 인체시험을 통해 흑미 호분층 추출물의 우수한 체지방 감소 효과를 확인했다고 27일 밝혔다.

흑미의 쌀겨층에 있는 세포층인 호분층에는 기능성 물질이 다량 함유돼 있다.

연구팀에 따르면 흑미 호분층 추출물을 지방세포에 처리했을 때 지방세포의 분화와 지방 축적량이 58% 줄었다. 비만 모델 흰쥐 20마리를 대상으로 한 실험에서는 해당 추출물을 12주간 먹인 결과, 비교군보다 비만지수는 25.8%, 체지방 27.5%, 혈중 중성지방은 18.1%, 혈중 콜레스테롤은 10.5% 감소했다.

흑미 호분층 추출물은 경도비만 여성의 체지방도 효과적으로 줄였다. 복부지방이 문제인 45~69세 여성 53명이 평소 식습관을 유지하면서 캡슐 형태로 된 해당 추출물을 12주간 섭취한 결과, 복부지방은 유의하게 5.4% 감소했다.

연구진이 새로 개발해 적용한 추출기술은 8~12% 정도 도정한 흑미에서 벗겨낸 호분층을 섭씨 30~35도에서 50%의 주정으로 만든 뒤 기능성 물질을 추출해 분말로 만드는 방법이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