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10대에게 물었더니…성경은 "거룩한 책"

미국의 10대들은 성경을 어떻게 생각할까.

지난달 29일 미국성경협회와 바나그룹이 공동으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미국 내 10대들 중 89%가 "성경은 거룩한 책이다"라고 답했다. 또 69%의 10대들은 "성경은 의미 있는 삶을 살기 위한 지침들이 담겨 있다"고 응답했다.

하지만 성경에 대한 이미지는 제각각 달랐다.

성경은 영감을 주는 책(38%)이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으며 역사책(26%) 규칙이나 지침이 담긴 책(26%) 허구의 소설(6%) 등으로 생각했다.

10대들이 제일 많이 읽는 성경 버전은 'NIV(New International Versionㆍ29%)'였다. 다음은 'KJV(King James Versionㆍ24%)'였다. 최근 개신교 개혁주의권에서 많이 보는 'ESV(English Standard Versionㆍ6%)'를 보는 10대들도 많았다.

다만 성경에 대한 영향력에는 의문을 표했다. 10대 중 44%는 "성경이 현재 사회에 미치는 영향력은 미미하다"고 생각했다.한편 이번 조사의 신뢰도는 95%(오차범위 ±3%)이며 미국내 13~17세 사이의 청소년 1056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장열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