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건강이야기] 바삐 사는 그대, 탈모에 배 나온 이유가…

대학생 최모씨(27)는 최근 이유 없이 앞머리가 휑해질 정도로 머리카락이 너무 빠져 고민이 많았다. 학비를 벌며 취업 준비까지 해야 하는 탓에 하루 24시간이 모자를 정도로 바쁘게 살고 있다. 이 때문에 늘 수면부족에 식사는 끼니를 놓치기 일쑤고 먹는다고 해도 편의점에서 간단히 라면이나 김밥 등으로 때우는 일이 많았다.

결국 병원을 찾은 그는 심각한 영양 불균형으로 인해 초기 탈모가 시작됐다는 진단을 받았다. 비단 최 씨뿐만 아니라 많은 학생과 직장인들이 제 때 식사를 챙기지 못하고 있으며 또한 먹는 것도 라면, 김밥, 햄버거 등 짧은 시간에 간단히 배만 채울 수 있는 인스턴트식품이 많아 몸은 비만인데, 영양 불균형인 경우다 허다하다.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2012년 기준 에너지 섭취량이 필요 추정량의 75%미만인 영양 부족자가 여성은 35.5%, 남성은 26.2%인 것으로 조사됐다. 즉, 우리 국민 10명 중 3명꼴로 영양부족 상태에 시달리고 있는 것이다.

강한피부과 강진수 원장은 "인스턴트식품은 주로 지방과 나트륨 함량이 높고, 모발 형성과 유지에 필요한 단백질, 미네랄, 비타민 등은 거의 들어있지 않아 자주 섭취할 경우 비만도는 높이고 탈모, 빈혈 등 각종 질병을 일으킬 수 있다"고 말했다.

식생활은 모발에 큰 영향을 미친다. 어떤 음식을 먹느냐에 따라 고운 머릿결을 유지하고, 탈모를 예방을 할 수 있다. 음식은 모발과 탈모에 밀접한 관계가 있는 호르몬 분비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탈모 환자라면 모발을 건강하게 해주는 성분인 단백질과 비타민, 미네랄이 많은 음식을 먹어야 한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