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토론토-서울 직항노선 운항

에어캐나다, 내년 6월부터

캐나다 국적기 ‘에어캐나다’가 내년부터 토론토 – 인천행 노선을 운항한다.
29일 에어캐나다는 “내년 6월 17일 부터 토론토 피어슨국제공항을 출발해 인천공항에 착륙하는 직항 운항이 시작된다”고 밝혔다.
이 노선은 토론토공항에서 매일 오후 1시35분 출발해 다음날 4시20분 인천공항에 도달한다. 에어캐나다의 벤자민 스미스 사장은 “토론토-인천행 취항은 아시아의 허브역활을 하고 있는 한국의 중요성을 인식한 것”이라며 “현재 운항중인 밴쿠버-인천행을 포함해 내년 6월부터 매주 14편이 한국과 캐나다를 잇게된다”고 설명했다.
특히 에어캐나다는 토론토-인천 노선에 최신형 여객기인 보잉787 드림라이너스를 투입한다. 이와관련, 스미스 사장은 “인천행을 포함해 아시아권 노선에 보잉 787드림라이너스 21대를 배치해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이후 16대를 추가 도입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