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건강이야기] 살빼려면…큰 그릇은 모두 창고로 보내라

과학자들은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들에게 음식을 담는 접시 크기의 중요성을 지속적으로 언급해왔다. 접시의 크기가 줄어들수록 먹는 양도 줄어든다는 것이다. 케임브리지대 연구팀이 이와 관련한 보다 결정적인 연구결과를 도출했다. 큰 접시 혹은 컵은 과식이나 과음을 유도하는 원인이 되는 만큼 음식 담는 용기 크기의 변화를 시도해보라는 것이다.

연구팀은 실험참가자 6711명의 행동을 분석한 연구논문 61편에 담긴 데이터를 분석했다. 이 데이터 자료에 따르면 성별에 상관없이 평소 큰 접시에 음식을 담아먹는 습관이 있는 사람은 작은 접시에 담아먹는 사람들보다 더 많은 양의 음식을 먹는 경향이 있다.

데이터 분석 결과에 따르면 접시 크기를 줄이는 것만으로도 평균 일일 섭취량이 22% 줄어든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는 음식을 먹을 때 주어지는 환경적 요건의 중요성을 강조한 것"이라며 "음식을 담는 그릇 크기를 바꾸는 전략이 과식의 위험성을 줄일 수 있는 좋은 방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렇다면 접시 크기는 얼마나 줄여야 할까. 영양 컨설턴트 에린 팔린스키-웨이드는 야후 헬스를 통해 "9인치 이하의 접시가 과식을 예방하는 가장 적당한 크기"라며 "이 접시의 절반은 탄수화물 함량이 적은 채소로 채워야 한다"고 조언했다.

무조건 안 먹겠다는 과도한 제약을 거는 것보단 이처럼 접시 크기를 줄이고 절반은 채소로, 나머지 절반은 먹고 싶은 음식을 담는 방식의 전략이 오히려 의지력과 실천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방법이라는 것이다.

에린 컨설턴트는 "큰 그릇과 접시는 전부 캐비닛에 보관하라"며 "테이블 위에도 가급적 음식을 올려두지 않는 편이 좋다"고 덧붙였다.

이번 연구는 '코크런 리뷰(Cochrane Database of Systematic Reviews)'에 실렸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