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건강이야기] 야간 근무자들 밝은 전깃불에 무심했다간…

해질녘부터 잠자리에 들 때까지 밝은 전깃불에 노출되면 잠을 푹 잘 수 없을 뿐만 아니라 체온 조절, 혈압, 혈당 유지에까지 영향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브리검 여성병원 연구팀은 18~30세 건강한 지원자 116명을 선별해 두 그룹으로 나눈 뒤 5일 동안 저녁마다 각각 밝은 빛과 어스름한 빛에 노출시켰다. 그리고 30~60분 간격으로 멜라토닌이 얼마나 분비되는지 관찰했다.

밤이 되면 사람의 뇌에서 분비되는 멜라토닌은 수면과 기상 사이클을 조절하고 혈압과 체온을 낮춰 주기 때문에 불면증, 암, 고혈압 치료제로도 쓰이는 호르몬이다.

연구결과, 밝은 빛에 노출된 사람들은 멜라토닌이 분비되는 시간이 총 90분 정도로 어스름한 빛에 노출된 사람들보다 짧았다. 또한 잠을 잘 때 불을 켜놓았을 때 멜라토닌 수치가 50%이상 떨어졌다.

연구팀은 "많은 사람들이 잠자기 전까지 전등을 켜놓는데 늦은 시간까지 전깃불에 지속적으로 노출되면 멜라토닌이 잘 형성되지 않는다"며 "이런 현상이 오랜 세월 반복되면 성인당뇨병이나 암에 걸릴 확률이 높아진다"고 말했다.

또한 "특히 수년간 실내 불빛에 노출되는 교대 근무자들은 주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런 내용은 미국 과학 논문 소개사이트 유레칼러트 등에 실렸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