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뉴욕증시 다우 2.8% 폭락 마감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중국 경기에 대한 우려가 지속된 데 따라 하락했다.

9월 1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469.68포인트(2.84%) 하락한 16,058.35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58.33포인트(2.96%) 내린 1,913.8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40.40포인트(2.94%) 하락한 4,636.10에 장을 마감했다.

=======================================================

다우지수, 中 경기둔화 우려로 335 포인트 하락 출발

【뉴욕=AP/뉴시스】정진탄 기자 = 중국 경기 둔화 우려로 1일 뉴욕 증시를 비롯해 글로벌 증시가 크게 하락했다.

이날 오전 9시35분 현재(현지시간) 다우존스산업지수는 335 포인트(2%) 빠져 1만6200을 기록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tandard & Poor's)500 지수는 37포인트(1.9%), 나스닥종합지수는 82포인트(1.7%) 하락해 각각 1935, 4695를 나타냈다.

또 독일과 영국 벤치마크 지수는 각각 2.6%, 3% 하락을 기록했다.

이날 중국 국가통계국은 8월 제조업 구매자관리지수(PMI)가 49.7로 시장 전망치에는 부합했지만 전월(50.0)보다 0.3포인트 떨어졌다며 이는 2012년 8월(49.2) 이후 3년 만에 최저 수준이라고 밝혔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