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머리 깎고 활짝 웃은 래리 호갠 주지사

림프종 3기로 항암 치료 중인 메릴랜드 래리 호갠 주지사가 2차 집중 항암치료를 받은 뒤 머리카락을 모두 자르고 활짝 웃는 자신의 모습을 페이스북을 통해 28일 공개했다. 그는 “세수할 때 물을 묻히거나 머리카락 빗질할 시간을 절약하고, 심지어 면도할 필요도 없다” 등의 유쾌한 농담을 곁들여 항암 치료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음을 내비췄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