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광어가 제철…롱아일랜드서 짜릿한 '손 맛' 을

뉴욕 근교 나들이 <1>바다낚시

LI 캡트리주립공원 부두에서 출발
라이선스·전문기술 없어도 누구나 가능


'손 맛'. 한번 맛본 사람은 절대 잊을 수 없는 맛이다. 지난 5월부터 시작한 바다낚시 시즌이 이제 절정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그중에서도 7월은 '광어'가 제철인 달로 알려진다. 이번 주말 롱아일랜드 바다낚시 일번지인 '캡트리 주립공원(Captree State Park)'으로 가서 그 손 맛을 다시 한번 느껴보는 건 어떨까. 덤으로 광어도 맛볼 수 있다.

◆롱아일랜드서 낚시를=바다낚시를 원한다면 존스비치 인근에 있는 캡트리 주립공원으로 가는 것이 대표적이다. 뉴욕에서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기 때문. 이른 새벽 오전 6시부터 출항하는 이 어선에는 몇가지 종류가 있는데 캡트리플릿(Captree Fleet) 로라 리(Laura Lee) 프린세스(Princess) 등이 가장 대표적이다. 배마다 출항 스케줄이 다르기 때문에 확인해보고 떠나야한다. 출항 후 배는 노스쇼어(North Shore) 그레잇사우스베이(Great South Bay) 파이어아일랜드(Fire Island) 등지를 돌면서 물고기가 잘 잡히는 포인트에서 잠시 배를 세운다. 이 때 난간으로 가서 낚싯대를 던지면 된다.

◆손쉽고 간편=무엇보다 이 곳에 정박해 있는 배를 타고 바다낚시에 나설 경우 손쉽고 간편하다는 장점이 있다. 어선들이 정박해 있는 부둣가까지만 오면 승선한 도우미들의 안내로 초보자들도 까나리의 일종인 샌드일(sand eel)과 오징어 등 미끼끼는 법 낚싯대 던지는 법 등을 금방 배울 수 있다. 별도 라이선스는 필요없다. 낚인 물고기를 건져올리는 것부터 나중에 포장까지 모두 다 나서서 해준다. 다만 광어를 낚을 경우 횟감을 가져가기 위한 아이스박스 등은 별도로 챙기는 것이 좋다. 블루피시 등 일부 생선은 회로 먹어선 안되니 사전에 유의하길 바란다.

◆기준 사이즈=오랜 기다림 끝에 드디어 한 마리 낚았다고 해서 모두 가져갈 수 있는 건 아니다. 뉴욕주 규정에 따라 각 생선마다 길이를 재서 기준치 미달이면 방생해야 한다. 사이즈 기준은 다음과 같다.

▶광어(Fluke): 18인치 1인 당 5마리

▶농어(Sea Bass): 14인치 1인 당 8마리

▶줄무늬 농어(Striped Bass): 28인치 1인 당 2마리

▶블랙피시(Tautog): 16인치 1인 당 4마리

▶위크피시(Weakfish): 16인치 1인 당 1마리

▶블루피시(Bluefish): 첫 10마리는 최소 사이즈 없음

▶도미(Porgy): 10인치 그룹 당 30마리

▶대구(Atlantic Cod): 22인치 1년에 10마리

▶생태(Pollock): 19인치 무제한.

◆요금 및 기타정보=출항 시간과 낚시배 업체별로 가격은 조금씩 차이가 있지만 보통 40~50달러 안에서 판매된다. 온라인으로 티켓을 구입할 경우 조금씩 할인해주는 경우도 있으니 웹사이트를 꼭 확인하길. 낚시 시간은 짧게는 3시간에서 길게는 5시간까지도 있다. 야간 낚시도 있으니 야간에 낚시를 즐기고 싶을 경우 웹사이트를 자세히 살펴보길. 주요 웹사이트는 다음과 같다.

▶캡트리플릿: captreefleet.com ▶로라 리: captree.com ▶캡트리프린세스: captreeprincess.com ▶아일랜드프린세스: www.islandprincessfishing.com ▶캡트리피시파인더: captreefishfinder.com

◆가는 길=3500 E Ocean Parkway Babylon NY 11702를 내비게이션에 넣고 가면 된다. 롱아일랜드레일로드(LIRR)을 이용할 경우 왕복 기차와 버스 티켓 승선 티켓이 포함된 '캡트리 피싱 패키지'를 이용하길 권한다. 가격은 성인 48달러. LIRR 바빌론(Babylon)역에서 내려 S47버스를 타면 된다. 낚시 후 공원 내 산책로를 걷거나 오션파크웨이를 따라 드라이브를 해도 좋다. 또한 인근 존스비치에서 물놀이를 즐기거나 로버트모세스공원(Robert Moses Park)으로 가서 파이어아일랜드 등대를 구경하는 것도 좋은 아이디어다.

이주사랑 기자

lee.jussarang@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