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미문화예술재단, 찰스카운티 예술축전 참가

“한국 전통 문화 아름다워요”
올해 2회째…방문객들 다채로운 한국 문화에 ‘감탄’

한미문화예술재단(이사장 이태미)이 지난 13일 ‘제23회 찰스카운티 문화축전’에 참가했다. 재단이 지난해에 이어 2회째 참가하는 이날 축전에는 한미다리예술공연단의 한국 무용, 석용스님의 전통지화 꽃만들기 워크숍, 캐티 오 작가의 민화 호랑이 그리기 워크숍 등이 개최됐다.

이날 축전에 참가한 한인 및 타인종들은 화려한 색감과 이국적인 자태를 자랑하는 한국 문화에 큰 관심을 보였다. 특히 한미문화예술재단의 이순자 준이사가 지도한 전통지화 꽃만들기와 캐티 오 작가의 민화 호랑이 그리기 워크숍은 참가자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어 여성과 어린이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한미다리예술공연단의 한국무용 시연은 관중들의 카메라 플래시와 탄성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 이사장은 “한미문화예술재단이 지난해에 이어 또다시 참가한 올해 찰스카운티 예술축전에는 더욱 다채로운 한국문화 콘텐트를 소개하려 노력했다”며 “수많은 타인종들이 한국 전통 무용을 보며 감탄하고, 직접 워크숍에 참가하며 웃음짓는 모습에 큰 보람을 느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내년에도 축전에 참가, 고유의 전통미를 자랑하는 한국 문화 알리기에 앞장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미문화예술재단은 오는 10월 한미문화예술축전 ‘코리아 아트&소울’을 개최한다. 올해 축전에는 지난해에 이어 전북 도립 국악원 국악단이 방문, 지역 고등학교와 대학에서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유현지 기자
yoo.hyunji@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