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구글 자율주행차…일반 도로 테스트

세계 최대 인터넷 서비스업체 구글의 자율주행차가 드디어 일반 도로를 내달린다.

구글은 올 여름 구글 본사가 들어선 가주 마운틴 뷰 공공도로에서 첫 주행 테스트를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그간 구글은 통제된 도로에서 단독 주행 테스트만 실시해 왔다.

구글은 얼마 전 지난 6년간 시범운행을 통해 11건의 사고가 발생했다고 발표하면서 사고는 모두 소규모이고 대부분은 가해자가 아닌 피해자였다며 자율주행차량의 안전성을 강조한 바 있다. 자율주행차는 최고 속도가 시속 25마일로 제한돼 있다.

구글은 그간 자율주행차 기술 개발에 총력을 기울여 왔다. 이 기술이 적용되면 운전자 부주의로 인한 사고를 줄일 수 있고 고령 운전자들 역시 수월하게 차를 몰 수 있다고 믿기 때문이다.

구글 외에 머세이디스 벤츠, 도요타 등은 이미 양산차에 자율주행기술을 속속 적용하고 있으며 현대와 기아 역시 기술개발에 상당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상황이다.

박상우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