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인 2세, 한국어 찬양으로 자웅 겨룬다

내달 30일 주님세운교회서
한인교회음악협회 주최

한인 교계에서 차세대를 위한 대규모 찬양 대회가 개최된다.

한인교회음악협회(회장 서병호)가 주최하는 '제2회 남가주 찬양대회'가 오는 5월30일 토런스 지역 주님세운교회(2911 Lomita Blvd)에서 열린다.

한인교회음악협회 김재숙 분과장은 "2014년 처음 시작된 이 대회는 다음 세대가 점점 멀리하는 찬송가를 한국어로 찬양하는 것을 장려하기 위한 목적으로 시작됐다"며 "다음 세대가 하나님을 마음 다해 찬양할 수 있도록 많은 교회들의 참여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참가부문은 ▶독창(유년부.초등부.중등부.고등부) ▶중창(2~11명 이하) ▶합창(12명 이상) 등이다. 참가를 위해서는 지정곡과 자유곡을 준비해야 한다. 독창 부문 지정곡은 유년부(예수께로 가면), 초등부(예수께서 오실때), 중등부(샤론의꽃예수), 고등부(저장미꽃위에이슬) 등 각기 다르다. 중창과 합창의 경우 자유곡만 준비하면 된다.

대상을 비롯한 각 부문별 우승자는 한인교회음악협회가 주최하는 음악회에 출연하게 된다. 대회 참가를 위한 등록마감은 5월25일 까지다. 지원서류는 협회 웹사이트(www.kcmasc.org)를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김 분과장은 "지난해 첫 대회에는 독창을 포함해 무려 50여 개 팀이 출전할 정도로 열기가 뜨거웠다"며 "우리의 한인 2세들이 기성세대와 함께 예배할 수 있는 씨앗을 뿌리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5월30일 열리는 대회에서는 오전 시간(오전 10시~정오) 예선전이 열리고, 통과자에 한해 오후 5시부터 본선이 진행된다.

▶문의: (213) 235-8972

장열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