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문화원 개원 35주년, 전통예술 한마당 펼친다

내로라하는 무용·국악 명인 30여명 출동
전통과 현대 아우르는 고품격 무대 선사
31일·4월1일 두차례 열려

LA한국문화원(원장 김영산)이 문화원 개원 35주년 축하 공연(KCCLA 35th Anniversary Gala Performance)을 마련한다.

한국의 전통 문화를 미국에 알리는 의미에서 문화원은 한국을 대표하는 무용· 국악 명인과 남가주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는 공연가를 초청, 한국의 전통 혼과 얼이 깃든 무대를 꾸민다.

공연은 31일 LA 문화원 옆의 공연장 엘 레이 시어터(El Rey Theatre)에서 오후 7시 30분, 4월 1일은 오후 7시 문화원 3층 아리홀에서 펼쳐진다.

공연의 총 연출은 그동안 한국 전통문화의 올바른 정립을 위해 애써온 '미주한국우리춤보전회'(회장 이병임)가 담당했다.

한국 전통 문화의 진수를 맛보게 될 이번 공연에는 이영희 (중요무형문화재 제23호 가야금산조예능 보유자), 조흥동 (대한민국예술원 회원), 채상묵 (한국전통춤협회 이사장), 김근희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53호 경기검무 예능보유자), 양길순 (현 중요무형문화재 제97호 도살풀이춤 전수교육 조교), 인남순 (한국전통문화연구원 원장), 이경화 (사단법인 오연문화예술원/박병천류 진도북춤보존회 이사장), 이숙재 (밀물예술진흥원 이사장), 이윤경 (서울종합예술실용학교 교수) 등 한국을 대표하는 무용인, 국악인 17명이 참가한다. 또한 김경희 (김경희 무용단 원장), 이영남 (이영남무용단 원장), 서훈정 (미주예술원 다루 대표) 등 남가주에서 활동하는 공연가 10여명이 합류해 모두 30여명의 명인이 무대에 선다.

프로그램은 서훈정의 서곡-판소리를 시작으로 인남순의 축원무-입춤과 여령무, 이숙재 밀물 무용단의 현대무용(Help Us), 얼굴바꾸기, 김근희의 교방입춤과 즉흥시나위, 이영희의 김윤덕류 가야금산조, 채상묵의 승무와 흥춤으로 이어진다.

또한 이영남무용단의 장고춤, 김경희 무용단의 태평무, 이윤경의 현대무용-홀로아리랑과 꽃자리, 양길순의 소고춤과 부정놀이, 조흥동의 한량무와 진쇠춤, 이경화무용단과 연희컴퍼니 유희의 진도북춤과 풍물놀이 등이 두번의 무대에서 각기 다른 내용으로 화려하게 선보인다.

35주년 기념 공연을 오랜 기간동안 준비해 온 한국 문화원의 김영산 원장은 " 한국의 명인들이 총 출동,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무대를 선보이게 돼 큰 보람을 느낀다"며 "타 커뮤니티 뿐 아니라 한인 2세, 3세들에게도 우수한 우리 전통 문화의 아름다움을 보여주는 기회로 삼았으면"하고 기대한다.

공연은 무료이나 티켓이 있어야 입장할 수 있다. 티켓은 LA 한국문화원에서 무료로 배부한다.

▶공연 장소 및 주소: 3월 31일: El Rey Theatre- 5515 Wilshire Bl. LA

4월 1일 : LA 한국문화원 3층 아리홀 - 5505 Wilshire Bl. LA

▶티켓 문의 : (323) 936-3015 태미정 www.kccla.org

유이나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