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북동부 '얼음비' 난리…남가주는 화창·포근

뉴욕, 뉴저지, 펜실베이니아 등 미 북동부 지역이 18일 '얼음비' 현상으로 곳곳에서 크고 작은 교통사고가 발생했다.

얼음비는 지상온도가 영상이지만 지표면 온도가 영하권에 머물 때 비가 냉각되는 현상으로 빙판길과 달리 육안으로 구분이 어려워 운전시 주의가 필요하다.

이런 현상으로 펜실베이니아주 고속도로에서도 60대의 차량이 부딪치는 사고가 발생해 1명이 숨졌고, 뉴저지에서는 자동차와 트럭이 뒤엉키는 38대 연쇄 추돌사고가 발생하는 등 총 428건의 사고가 일어나는 등 북동부 곳곳에서 추위 관련 사고가 잇따라 발생했다.

이에 반해, 남가주 지역은 이번 주에도 화창하고 맑은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이성연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