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제발 둘째 손가락 좀 살려주세요"

우리 몸에서 구조가 가장 복잡한 부위의 하나가 손인데 그 중에서도 요즘 현대인의 둘째 손가락에 대한 주의가 의사들로 부터 많이 나오고 있다. 정형외과 전문의들은 “현대병의 하나로까지 떠오를 정도로 직장은 물론 가정과 놀이 환경에서 조차 끊임없이 둘째 손가락을 학대하고 있다”고 지적한다.

# 원인= 컴퓨터, 스마트폰,태블릿과 손가락 작동을 요구하는 각종 제품들은 특히 두번째 집게 손가락을 쉴새 없이 움직이게 하기 때문이다. 전문의들은 “학생들에서부터 성인까지 특히 집게 손가락이 과다 사용으로 부상을 반복해서 입고 있는 상태”라며 “더 이상 작동이 안되기 전에 손가락을 쉬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한다.

# 손가락 부상= 손가락은 뼈,연골조직,근육,힘줄,인대와 복잡한 신경으로 구성되어 있다. 쉼없이 계속 움직일 경우 특히 근육과 근육을 이어주는 힘줄이 가장 혹사당하게 된다. 결국 통증이 오는데 이럴 경우 힘줄에 이미 염증이 생긴 상태다.

그대로 방치하면 힘줄이 단단하게 굵어지거나 파열되어 수술까지 해야 할 상황이 된다. 많은 경우 가장 많이 사용하는 둘째 손가락이 잘 굽어지지 않으면서 날카로운 아픔을 느끼기 시작하는데도 그대로 참다가 옆의 엄지와 가운데 손가락 사이 그리고 더 발전되어 손가락 바로 아래의 손바닥까지 심한 통증이 퍼진 후에야 의사를 찾는 경우들이 많다고 의사들은 안타까워 한다.

# 미리 알 수 있는 증세= 우선 컴퓨터나 버튼을 둘째 손가락으로 누르거나 했을 때 예전같지 않고 움직임이 뻣뻣하면 조짐으로 알아야 한다. 흔히 관절마디가 평상시보다 부어 있는 걸 발견할 수 있다. 또 통증이 오는데 특히 아침에 일어났을 때 심하고 물건을 집을 때 찌릿한 아픔이 온다. 만일 가운데 손가락이나 엄지 손가락 부위까지 가끔씩 아플 수 있다. 이럴 경우 많이 진행된 상태다.

# 어떻게 하나= 일단 직장이나 가정에서 키보드를 사용할 때 평소와 달리 손가락 움직임에 불편함이 느껴진다면 더욱이 통증이 생긴다면 즉시 정형외과 전문의에게 보이는 것이 가장 안전하다고 조언한다.

염증은 복용약을 먹어야 한다. 심할 경우 수술도 있고 경우에 따라서는 손가락에 부목을 대어 고정시키거나 물리치료도 필요하다.

김인순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