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텔레트론 X-MAS 대특가 세일 이벤트 - 12월 한달 간

신형 이나다 드림웨이브 마사지 의자 50개월 무이자 판매

전자제품의 최강자 텔레트론이 연말연시를 맞이하여 금번 12월 한달간 즐거운 크리스마스 대특가 세일 이벤트를 펼친다.

그랜드 프레리(Asian Square mall)에 위치한 텔레트론은 지난 달 1주년 오픈기념 행사를 성황리에 마치고서 고객님들의 성원에 감사하여 12월 한 달 동안 구입하시는 제품에 따라 50개월은 물론, 많은 선물도 드리는 행사를 가진다.

이번 이벤트에서는 새로 나온 2015년 이나다 드림웨이브 체어를 $12,000에서 $3501이 내린 $8499에 판매하며, 50개월 무이자 월 $170에 드려서 새로나온 2015년 이나다 드림웨이브(INADA Dreamwave) 마사지 의자를 구입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

마사지 의자는 모든 연령대가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 낸 멀티기능형 마사지 의자로 마사지사가 직접 손으로 주무르는 듯한 기술을 실현한 최고급 마사지 의자이다. 사람체형에 딱 맞게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되어 어깨와 엉덩이, 골반, 다리, 팔 전체와 발등의 몸 전체를 휘감아 주어 가장 포근한 상태에서 섬세하고 부드러운 전신 마사지에 더불어 시원한 스트레칭을 해준다.

이나다 마사지 의자는 기존 안마의자에서 볼 수 없었던 ‘어깨 에어 유닛’이 장착 돼 있어 자주 뭉치고 피로하기 쉬운 어깨부분의 피로를 해소하는데 효과가 있으며, 어깨 부분을 앞에서 눌러서 주무르는 전문 마사지 기법과 동시에 등뒤 에어백이 함께 작동돼 가슴의 쫙 펴지는 시원한 스트레칭 기능까지 가능하다.

또한, 이나다 마사지 의자는 근육통 완화, 피로개선 등을 목적으로 만들어진 저자극 마사지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특별히 이 기간에는 매트래스 $2999짜리 구입시 $1000짜리 베드세트를 드리는 행사를 가지며, 또한 인기리에 판매되는 세상에서 가장 편안한 침대 템퍼페릭 그랜드베드 침대를 50개월 무이자 월 $250에 하루 $7이면 구매할 수 있고, 템퍼페릭 Counter Supreme 매트래스를 월 $116에 하루 $4에 구입할 수가 있는 기회이다.

타운에서는 유일하게 템퍼페릭 ‘elite dealership’을 획득하여 가장 많은 템퍼페릭 매트래스 종류를 보유하고 있다.

템퍼페릭은 사람의 체온에 민감하게 반응하여 온도가 올라가면 부드러워지고 온도가 내려가면 딱딱해져 인체 접촉된 부분이 몸의 형태에 따라 무게를 고르게 받쳐주어 깊은 잠을 잘수 있게 도와주어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32년 된 헬스메이트는 물없이 반신욕을 즐길 수 있는 원적외선 반신욕기를 구입시 발 마사지기를 드린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최고급 ‘메이드 인 이태리’ LAMBORGHINI 매트래스와 스웨덴의 명품, Carpedieum 매트래스, 최고급 이태리 제품 Eva 베드룸, 다이닝세트, Chateu d’Ax 소파세트, ITALY 제 NICOLETTI 소파세트 구입시 고급 선물들을 드린다.

또한, 이태리 최고의 명품 GEORGIO Sunrise 다이닝과 베드룸세트 구입시 고급 선물들을 무료로 증정한다.

아울러 구입하는 제품에 따라 1년 무이자부터 50개월 무이자 할부판매를 단행하는 텔레트론 크리스마스 초특가 빅 이벤트에 많은 성원을 부탁한다고 텔레트론 측은 전했다.

텔레트론 매장은 아시안 타임즈 스퀘어(2625 W. Pioneer park way, Grand Prairie)
에 위치해 있으며, 매장 영업시간은 오전 11시~저녁 8시 주 7일 오픈이다.
자세한 문의는 972-660-8999(매장)이나 213-505-7131(마크 정 매니저)로 하면 된다.


전명근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