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엄마와 딸의 관계' 캔버스 담아

'트랜스포밍 페미니즘' 전시회
조현숙·클로이 지혜 노 참가

'여성의 권리'를 주제로 한 전시회에 조현숙씨와 클로이 지혜 노씨가 참가한다.

오는 13일 부터 10월 25일까지 사우스베이 콘템포러리에서 '트랜스포밍 페미니즘'(Transforming Feminisms)이라는 제목으로 펼쳐지는 전시회에는 30명의 여류 작가가 참가, 여성에 관한 주제를 담은 다양한 작품을 선보인다.

페기 시버트 재스크가 큐레이팅한 이번 전시회는 매우 독특하게 여성들의 문제를 다룬다.

다양한 문화적 배경을 가진 작가들로 2명씩 팀을 이뤄 그들이 바라보는 여성의 이슈를 다른 주제로 풀어낸다.

조현숙씨와 클로이 지혜 노씨는 '마더 앤 차일드' (Mother and Child)라는 주제로 작품을 제작한다.

중견 작가 조현숙씨와 이제 막 학교를 졸업하고 전문 화가로의 길에 들어선 클로이 지혜 노씨가 한팀이 되어 엄마와 자녀의 관계를 어떤 시각으로 대하는지 작품을 통해 보여준다.

이 두 화가가 말하고자 하는 주제는 특별히 엄마와 자녀의 관계 중에서도 '엄마와 딸'의 관계다.

같은 여성의 입장에서 어떠한 시각으로 삶을 대하며 어떤 관점으로 두 사람의 입장을 바라보게 되는지 허심탄회하게, 이 사회의 편견에 맞서 나름대로 솔직하게 자신들의 말을 캔버스에 담는다.

전시회의 오프닝 리셥션은 13일 오후 6시-9시.

▶주소: 550 Deep Valley Dr. Suite 261 Rolling Hills Estates, CA 90274

▶문의: (310)429-0973 www.southbaycontemporar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